포천 이동 육군항공대대 활주로에서 '의무후송헬기 착륙하려다 불시착'

"탑승자 5명 부상"

포천시민방송 | 기사입력 2021/07/12 [15:59]

포천 이동 육군항공대대 활주로에서 '의무후송헬기 착륙하려다 불시착'

"탑승자 5명 부상"

포천시민방송 | 입력 : 2021/07/12 [15:59]

 

  © 본 이미지와는 관련 없음을 밝혀드립니다.


포천 이동면 육군항공대대 활주로에서 헬기가 착륙 중 불시착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

 

이날 사고는 지난 12일 오전 1036분경 포천 이동면 소재 육군항공대대 활주로에서 의무후송헬기 1대가 착륙 도중 불시착하는 상황이 발생해 조종사를 비롯해 모두 5명이 부상을 당했다.

 

사고 헬기엔 모두 조종사를 포함해 모두 5명이 타고 있었으며, 불시착 과정에서 모두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가운데 일부는 '중상'을 입었다는 소식도 들려오고 있다.

 

육군에 따르면 헬기 탑승 인원들의 생명엔 지장이 없다면서도 정확한 부상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인접 병원으로 후송 중이라고 설명했다.

 

사고가 난 헬기는 국산 기동헬기 KUH-1 '수리온'을 기반으로 만든 의무후송헬기 KUH-1M '메디온'인 것으로 전해졌다.

 

육군은 불시착한 헬기는 꼬리 부분이 일부 파손됐다며 정확한 사고원인은 현재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사고 당시 이 헬기는 환자를 태우기 위해 활주로에 착륙하던 중이었다고 한다.

 

현재 육군 의무후송항공대는 현재 경기도 포천·용인과 강원도 춘천 등 3개 권역에서 총 8대의 '메디온'을 운용 중이다.

 

▲     ©출처 네이버뉴스

 

기사발췌 뉴스1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