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최종 선정 ‘국비 243억원 확보’

2022년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공모사업

포천시민방송 | 기사입력 2021/09/17 [14:03]

포천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최종 선정 ‘국비 243억원 확보’

2022년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공모사업

포천시민방송 | 입력 : 2021/09/17 [14:03]

  © 포천시민방송


포천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2년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243억원을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포천시는 2022년부터 2025년까지 4년간 국비 243억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485억원을 투입해 태풍 및 집중호우 시에도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는 종합계획을 수립·추진한다.

 

시는 과거 집중호우로 침수 및 재산피해가 발생한 소흘읍 이가팔리, 초가팔리, 송우리 지역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하고 하천 정비, 저지대 침수지역 배수펌프장 설치, 우수관로 개량 등 자연재해 저감을 위한 재해예방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윤국 시장은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주변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며, “앞으로도 재해위험요인 신규대상지를 적극 발굴하고 원활하게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국비 예산 확보에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김태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포천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포천소식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