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경찰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천경찰서, 47번국도 금강로 최고제한속도 80km/h→70km/h 하향
기사입력  2017/06/28 [13:23] 최종편집    포천시민방송

 

▲     © 포천시민방송


포천경찰서
(서장 전재희),국도47호선 교통사망사고 다발 12km구간(금강로, 내촌면 음현리~내촌면 신팔리) 제한속도를80km/h에서 70km/h10km/h하향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천시의 교통사망사고는 매년 조금씩 감소하고 있으나(14341532`1631) 내촌면 구간을 통과하는 국도47호선 12km구간의 경우 최근 4년간(2013~2016) 18건의 사망사고가 발생, 이중 10(11명사망)이 내촌면을 통과하는 구간에서 발생하여 55.5%를 차지하였다며 제한속도 하향 조정 배경에 대해 설명하였다.

 

47국도는 43국도와 함께 포천시의 주요간선도로 기능을 하며 14만대 이상의 차량이 유입되면서 교통체증과 사고가 증가하는 등 교통안전으로부터 심각한 위협을 받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왔었다.

 

전재희 포천경찰서장은 포천시 등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제한속도 하향 운영이 630일 시행될 수 있도록 해당 구간 안전표지와 노면표시 등 교통안전시설물에 대한 정비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시행에 앞서 도로이용자의 혼란을 막기 위해 홍보와 계도활동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며 앞으로도 교통안전과 원활한 소통 확보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는 말을 전했다.

 

이내찬  시민기자

 

ⓒ 포천시민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숲과 물의 도농복합시 포천을 지키기 위한 그 절실한 노력